2020.02.25(화)

  •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5.4℃
  • 서울 5.5℃
  • 대전 6.7℃
  • 대구 7.5℃
  • 울산 8.3℃
  • 광주 14.5℃
  • 부산 9.9℃
  • 흐림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20.6℃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6.5℃
  • 흐림강진군 15.9℃
  • 흐림경주시 7.4℃
  • 흐림거제 14.7℃
기상청 제공

시흥시, 2019년 민간환경감시원 성과보고회 개회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시흥시는 시흥스마트허브 및 정왕·배곧지역 악취 등 대기질 환경개선을 위해 제27기 시흥시 민간환경감시원을 운영했으며 지난 26일 그간의 추진성과에 대한 보고회를 개최하고 2019년 활동을 마감하는 자리를 가졌다.

시흥시 민간환경감시원은 시흥스마트허브 및 정왕지역의 악취문제가 대두됐던 1997년에 주민들의 자발적인 환경감시활동으로 시작해 1999년 7월부터 경기도와 시흥시의 예산지원을 받아 운영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약 360여명이 민간환경감시원으로 활동하며 지역의 환경오염감시활동에 크게 기여해왔다.

이날 종료식에는 대기정책과장, 관련 공무원 그리고 제27기 민간환경감시원 등 총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활동에 따른 그간의 성과에 관해 설명했다.

또한, 표창장 수여와 함께 향후 운영계획 관련 자문과 보완이 필요한 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청취하는 등 시흥스마트허브 및 인근 주거지역 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악취 저감방안과 최적의 민간환경감시원 운영을 위한 논의가 진행됐다.

관련 의견 중 악취전문교육이 다소 부족해 감시활동 시 일부 어려움이 있었다는 의견에 따라, 시에서는 2020년 민간환경감시원 운영 시 시흥녹색환경지원센터 등 전문기관과의 지속적 협력으로 환경의식 함양교육 및 사업장 현장 방문 등을 통한 교육을 활성화하고 민간환경감시원이 보다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을 강구하며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