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4(월)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8.5℃
  • 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6.4℃
  • 흐림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3.4℃
  • 박무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6.2℃
  • 흐림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사회

민선7기 광명시, ‘보편적 교육복지’ 앞장

- 전국 최초 3대 무상교육 실현, 초등학교 입학축하금, 교육재난지원금 지급
- 학교다목적체육관, 광명동초등학교 복합문화공간 조성 등 학생과 지역주민 복지 향상
- 교육협력지원센터 신설, 민관학 거버넌스 구축, 교육자치도시로 도약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민선7기 박승원 광명시장은 ‘즐겁게 배우고 신나게 나누다’를 교육비전으로  학생들 누구나 좋은 환경에서 즐겁게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애써 왔다.

광명시는 정부보다 앞서 3대 무상교육(무상교복, 무상급식, 무상교육)을 실현하고 학교다목적체육관 조성, 학교환경개선사업으로 학생들 모두 쾌적한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돕고, 중간지원조직인 교육협력지원센터를 신설해 아이들의 올바른 성장 지원에 지역사회와 힘을 모으고 있다. 

■ 보편적 교육복지 앞장-3대 무상교육 실현, 초등학교 입학축하금 지원, 교육재난지원금 지급

광명시는 3대 무상교육을 지자체 주도록 실현한 전국 최초 도시다. 2017년 무상급식 실시, 2018년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2019년 고등학교 3학년 학생 수업료 지원으로 정부보다 앞서 3대 무상교육을 실현했다. 

올해도 19억 원의 예산으로 중학교 신입생 3260명, 고등학교 신입생 3348명에게 교복을 지원했다. 광명시에 거주하는 모든 중·고 신입생뿐 아니라 대안교육기관 학생까지 교복(교복 또는 현금)을 지원했으며, 고등학교 전 학년 8500여명도 수업료 걱정 없이 교육받을 수 있도록 무상교육을 실시해 보편적 교육복지에 앞장서고 있다. 

광명시는 2020년부터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1학년 학생들에게 입학축하금 10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초등학교 신입생들의 첫 출발을 응원하고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마련한 입학축하금은 광명사랑화폐로 지급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몫을 하고 있다.

시는 2020년 2583명의 학생들에게 입학축하금을 지원했으며, 올해 대상자는 2600여명으로 2281명(2021.5.31.기준)이 신청했다. 특히 입학 축하금은 지난해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됐다. 

또한 광명시는 코로나19로 지난해부터 학교급식과 학교 수업이 어려워 제대로 된 교육서비스를 받지 못한 학생들을 위해 교육재난지원금을 마련했다.  시는 지난해 지급하지 못한 급식비로 예산을 마련해 관내 초, 중, 고등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1인당 10만원씩 7월 이후 광명사랑화폐로 지급할 계획이다. 

■ 학생 및 지역주민 복지 향상-학교다목적체육관, 광명동초 복합문화공간 조성 

광명시는 학생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수업을 하고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도록 학교다목적체육관 건립비를 지원했다. 2018년 4개 학교 31억 원, 2019년 5개 학교 23억 9천만 원, 2020년 3개 학교 13억 2천만 원, 2021년 2개 학교 11억 3천만 원 등 총 79억4천만 원을 지원했다.

시는 건립비 지원에 그치지 않고 학생뿐 아니라 지역주민들도 이용 할 수 있도록 2018년 12월 16개 학교와 개방협약을 맺고 운영비를 지원했다. 2019년 25개 체육동아리가 학교 내 다목적체육관을 이용했다. 

광명시는 광명동초등학교에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해 학생과 주민들에게 보다 나은 환경을 제공한다. 주차난이 심각한 철산2동 주택밀집지역에 학교부지를 활용하여 5,948㎡ 지상1층 지하2층 규모로 지하에는 100여대의 차량을 주차할 수 있는 공영주차장을 조성하고 지상에는 대공연장, 시청각실, 어린이체험관, 무용실 등을 조성한다. 총사업비는 157억 원으로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올해 12월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광명시는 학교 간 시설 격차를 해소해 모든 학생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학교 환경개선 사업비로 41개 학교에 총 23억1천4백만 원을 지원했으며

이외에도 공립 유치원 25곳, 초·중·고등학교 47곳을 대상으로 방과후과정반 운영비, 배움터지킴이 운영비, 초등돌봄교실 운영비, 특수교육지도사 지원, 고등학교 진로진학 길찾기 사업 등 교육자치 실현을 위해 매년 10억여 원을 지원해 학생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 마을과 함께 만드는 교육-교육협력지원센터 신설, 민관학 거버넌스 구축

광명시는 2020년 1월 온 마을이 힘을 모아 아이들 올바르게 키워갈 수 있도록 시민 참여를 지원하는 중간지원조직인 ‘교육협력지원센터’를 신설했다. 

교육협력지원센터는 광명교육지원청, 학교와 마을의 주체들과 연대하고 협력해 광명시 자원과 학교 연결, 광명만의 마을교육과정 개발, 청소년을 위한 교육 사업 등을 함께 해나가고 있다. 앞으로 교육협력파트너쉽 분과활동과 공론장, 강연, 토론회, 포럼을 통해 마을교육공동체 역량을 강화하고 민관협력 거버넌스를 더욱 탄탄히 구축할 계획이다. 

시는 2019년 ‘교육예산설명회’를 두 차례 열었다. 학교 교사, 학생, 학부모교육단체, 시민들에게 교육예산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현장의 의견을 수렴해 예산이 더 요긴하게 쓰일 수 있도록 마련한 자리로 200여 명의 시민이 참여해 광명의 교육 발전 방안에 대해 함께 논의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교육예산설명회를 개최하지 못하였으나 올해는 7월에 개최할 계획이다. 

또한 2025년 고교학점제 전면 시행에 앞서 2021년 1학기부터 고교학점제를 선제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학교에서 개설이 어려운 과목을 지역 내 전문기관과 협력해 정규 교육과정으로 운영하는 광명형 고교학점제 마을캠퍼스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기형도 문학관, 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미디어센터 등 총 4개 기관이 광명교육지원청과 협약을 통해 마을캠퍼스로 개방하고  문예창작입문, 연극의 이해, 상담심리, 영상제작의 이해 등 4개 과목을 운영하고 있다. 

민선 7기 남다른 교육철학으로 광명시 교육 발전을 위해 애써온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보편적 교육복지와 학습권 향상을 위해 매진하고 있다”며 “학생들이 어디서나 동등한 교육혜택을 누리고 즐겁게 학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학교의 교육도 중요하지만 아이들이 사회로 나와서 어떻게 세상과 소통하고 관계를 형성하고 주체적으로 살아갈 것인가에 대한 교육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며 “우리 아이들이 올바르게 성장하고, 즐겁게 배우고 신나게 나눌 수 있도록 온 마을과 힘을 모아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