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수)

  • 구름조금동두천 16.6℃
  • 구름많음강릉 11.3℃
  • 맑음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5.6℃
  • 흐림대구 14.6℃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7.8℃
  • 흐림부산 16.2℃
  • 흐림고창 18.1℃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6.6℃
  • 구름조금보은 12.7℃
  • 흐림금산 12.2℃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12.9℃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사회

GH, 평택 어연산단 등 8개 외투단지 코로나19 예방 대대적 방역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도와 GH(경기주택도시공사)는 경기도 내 외국인투자단지 8개소(평택 어연한산·오성·현곡·추팔·포승, 화성 장안1·2, 파주 당동)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대대적인 방역 활동을 시행했다고 3일 밝혔다.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하고 있는 시점에서 유행 통제를 위해 지난 4월 26일부터 5월 2일까지 1주일간을 ‘특별방역관리주간’으로 정해 방역을 강화하기로 발표했다. 

이에 GH는 4월 26일부터 30일까지 외투단지 건물 내·외부 및 단지 전역에 대해 공사와 입주기업이 함께하는 합동 방역을 실시했다. 근로자들이 자주 이용하는 장소 및 공용시설에 대해서는 집중적인 살균소독을 실시했다.

GH 이헌욱 사장은 “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인해 확진자 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입주기업들은 특별히 방역수칙 준수와 개인위생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 외국인투자단지는 1997년 외환위기 이후 외국인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지정된 산업단지이며 GH는 산업통상자원부·경기도의 위탁을 받아 99개 외국인투자기업을 관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