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금)

  • 흐림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18.8℃
  • 박무서울 18.4℃
  • 박무대전 22.1℃
  • 맑음대구 21.6℃
  • 맑음울산 22.3℃
  • 박무광주 20.6℃
  • 박무부산 20.4℃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많음제주 17.8℃
  • 흐림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18.6℃
  • 맑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경기도, ‘평생학습마을공동체 지원사업’ 11곳 신규 선정

평생학습마을 공동체 지원사업, 지역인재 육성 ‘학습-일-문화’ 선순환 목표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도는 지역의 인재를 육성해 ‘학습-일-문화’가 선순환되는 ‘평생학습마을 공동체 지원사업’의 신규마을 11곳을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도는 앞서 지난 달 7일부터 28일까지 시․군을 통해 평생학습마을공동체 조성 희망 지역을 공모, 가평군 굽이굽이마을, 솔이마을, 광주시 큰별마을, 시흥시 꿈마을, 달빛포구마을, 댓골마을, 용인시 탑실마을, 이천시 현방리온마을열린학교, 포천시 산정리마을, 탄동1리사랑방마을, 화성시 웰메이징문화마을 등 11개 마을을 최종 선정했다.

신규마을 선정은 평생교육, 마을공동체 분야 전문가 및 실무관계자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심의를 통해 진행됐다. 각 마을에서 제출한 사업계획서에 대해 마을 조성의 필요성, 독창성, 수행기관의 사업기반 검토 및 평생교육 소외지역 등 다양한 부분을 고려했다.

신규로 조성되는 평생학습마을공동체는 향후 5년 간 총 9000만원이 지원되며, 주민강사, 마을활동가 양성, 주민 학습프로그램 운영 등에 사용하게 된다. 또 올해부터 신규마을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촉진하고, 장기적으로 도, 시군 지원금이 없이도 마을이 자생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컨설팅을 필수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신규마을 11곳 외에도 기존에 조성된 후 계속지원을 신청한 마을 78곳을 지원하며, 연중 수시 모니터링을 통해 모범사례를 전파할 예정이다. 

김수찬 도 평생교육과장은 “새롭게 조성되는 평생학습마을공동체를 통해 마을 주민들이 보유한 지식과 재능을 발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학습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지원에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