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수)

  • 흐림동두천 13.8℃
  • 구름많음강릉 9.1℃
  • 흐림서울 17.1℃
  • 구름조금대전 13.1℃
  • 흐림대구 13.5℃
  • 흐림울산 14.9℃
  • 구름많음광주 15.3℃
  • 흐림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3.6℃
  • 흐림제주 16.5℃
  • 구름많음강화 16.5℃
  • 구름조금보은 8.8℃
  • 구름조금금산 10.0℃
  • 구름조금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3.2℃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오산시, '문화도시오산' 전략회의 개최 추진 본격화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오산시는 지난 3일 시장 집무실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관계자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전략회의에는 곽상욱 오산시장을 비롯해 문윤걸 완주군문화도시센터장과 지원배 한신대학교 교수, 조요한 문화재산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문윤걸 완주군 문화도시센터장은 “문화도시 사업에 대한 정책의 흐름과 문화도시 철학, 가치를 이해하는 것이 가장 우선이 되어야 하며 문화체육관광부의 트렌드를 읽어야 경쟁력있는 사업으로 재도전에 성공할 수 있다”고 자문했다.


특히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이 직접 기획하고 시행 주체가 되는 문화도시 사업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완주군에서 우수한 사례로 평가 받는 ‘문화도시 시민기획단’과 ‘시민이 만든 조례’를 예로 들어 설명했다.


또한 “유형적 문화자원이 상대적으로 빈약한 오산시이지만 교육도시에서 다져진 시민 커뮤니티와 거버넌스 활동을 문화도시 사업으로 확장해 추진한다면 문화도시사업 정책방향에 걸맞은 사업으로 진행할 수 있고 오산시장과 시 집행부는 물론 의회, 유관 단체가 보여준 열정과 의지로 시민 거버넌스를 지원한다면 충분히 최종 지정의 문턱을 넘을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날 오산시만의 특화된 문화도시 사업을 기획한 지원배 한신대학교 교수는 “경기 남부권에서 유일하게 빅데이터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는 한신대학교와 오산시가 협업을 통해 추진하는 문화도시 디지털 플랫폼 구축사업은 오산시가 문화도시 최종 지정이 되는 신의 한 수가 될 것이다.”라며 추진하는 사업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앞으로 다양한 채널을 통해 문화도시에 대한 시민의 의지와 열정이 반영되도록 소통하고 공유하는 기회를 가질 것이며, 전문가 컨설팅과 현장 추진단의 목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문화도시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한편 오산시는 5월중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시민이 시를, 집을, 이름을, 미소를, 그리고 문화도시를 짓다’사업 공모와 시민의 의견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수집하여 시민이 설계하고 시민이 지어가는 문화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