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수)

  • 구름많음동두천 17.6℃
  • 구름많음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6.0℃
  • 흐림대구 14.8℃
  • 흐림울산 15.0℃
  • 흐림광주 18.2℃
  • 흐림부산 16.0℃
  • 흐림고창 19.1℃
  • 흐림제주 18.1℃
  • 구름많음강화 17.7℃
  • 구름조금보은 13.0℃
  • 구름많음금산 13.5℃
  • 흐림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사회

이재명 "국민 생명·안전엔 정쟁·이견 없어…日오염수 원팀 대응"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일본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대해 도내 31개 시군과의 공동행동을 예고했다.


이 지사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염수 방류 관련 31개 시군 공동선언'을 알리며 "원팀으로 함께한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관한 사안인 만큼 정쟁도 이견도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도 긴급대응TF의 전례없는 조치는 물론, 시· 군과 함께 수산물 안전성 검사 강화, 연안 방사능물질 현황조사 등 종합적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11년 전 후쿠시마 사고는 안전보다 비용만 생각했던 인류에게 큰 경종을 울린 사건"이라며 "참사로부터 교훈을 얻기는커녕, 일본은 또다시 안전보다 비용을 우선시하는 결정을 내렸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자국민의 안전을 위협한 것으로도 모자라 주변국 국민의 안전과 지구 공통의 자원인 해양 생태계에 심각한 위협을 끼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 지사는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방사능 오염수의 해양 방류 결정을 즉각 철회하기 바란다"며 "오염수 처리 과정의 모든 절차와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국제사회의 객관적 검증을 수용하기 바란다"고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