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금)

  • 흐림동두천 21.0℃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3.2℃
  • 대구 22.0℃
  • 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6.2℃
  • 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7.6℃
  • 구름많음제주 25.3℃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곽상욱 오산시장 “코로나19 확산 신천지 시설 폐쇄 조치”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 오산시가 코로나19 전국 확산에 따라 신천지 시설 폐쇄 등 강력한 조치에 들어갔다.


시는 신천지 대구 교회를 통해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함에 따라 오는 22일부터 오산시 내 종교 집회 제한(금지)을 권고하고 신천지 시설을 일시 폐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7조(감염병 유행에 대한 방역 조치)와 제49조(감염병의 예방 조치) 근거한 것이다.

21일 방역당국 발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 총 204명중 신천지 관련 확진자가 144명으로 조사됐다.

오산시에는 신천지 시설(교육시설)이 1곳으로 파악됐다.

또한 중앙부처에서 통보된 대구 신천지집회 참석자 명단에는 오산지역 신도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앞서 시는 신천지 시설에 소독을 실시하고, 신도들의 이동 경로를 파악하는 등 신천지 전수 조사 중에 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코로나19 전국적 확산에 따라 종교 집회 제한 권고와 신천지 시설 폐쇄 조치 결정을 했다”며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특단의 대책을 계속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21일 현재 확진자는 없으며 의사환자 9명, 자가격리 1명 등 10명을 집중 관리 중에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