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금)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21.1℃
  • 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5.0℃
  • 대구 22.3℃
  • 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6.9℃
  • 천둥번개부산 21.7℃
  • 흐림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6.6℃
  • 흐림강화 20.9℃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5.0℃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백군기 용인시장 “농관원 용인사무소 농업중심 처인지역에 설치해야”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농민을 위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용인사무소는 1만6천여 농업인의 90% 이상이 있는 처인지역에 설치해야 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17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용인사무소를 기흥지역에 설치키로 한 것과 관련해 시의 농업중심인 처인구에 설치할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백 시장은 이날 시장실에서 권진선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장 등 관계자들을 만나 “농관원이 시에서 추천한 처인지역 2곳 후보지를 무시하고 일방적으로 기흥지역에 사무소 설치를 결정한 것은 매우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지적했다.

백 시장은 또 “우리 시 농업인의 정신적 토대인 처인지역에 사무소를 설치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권 지원장은 “사무소 설치와 관련해 용인시의 의견을 청취하지 못한 점 죄송하다”며 “시의 제안을 적극 반영해 사무소 장소를 처인지역으로 전면 재검토하는 등 농업인과 소비자의 편의를 위한 방법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백 시장은 “사무소 위치 선정과 공사 기간 중엔 별도의 공간을 마련해 업무를 보도록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는 지난 2019년 1월 농업인의 편의를 위해 이천시 부발읍의 이천‧용인사무소를 관내 용인사무소로 분리‧신설해 줄 것을 농림수산식품부에 건의하는 등 용인사무소 개설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천‧용인사무소의 업무 중 용인시 관련 업무 비중이 50%가 넘는 데다 농업인과 소비자들이 대중교통으로 이곳 사무소를 방문하려면 최대 210분이 걸리는 등 불편이 따르기 때문이다. 

이에 정부는 지난해 8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용인사무소 신설을 승인했는데, 농관원 측이 시와 협의없이 기흥구에 사무소 공간을 마련해 농민들의 반발이 컸다.

한편, 농산물 품질관리와 농업인 소득안정을 위해 유통‧품질‧농정 관리를 지원하고 있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지난 2003년부터 이천‧용인사무소를 통해 용인시 관련 업무를 처리해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