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월)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6.2℃
  • 맑음서울 4.8℃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6.9℃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4.6℃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교육

이천 경기새울학교, 여주 영릉에서 척수장애인과 숲길트레킹 동행

장애 인식 개선 ·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몸으로 느끼다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공존과 나눔의 가치를 지향하는 경기새울학교는 10월 14일 올해 세 번째‘척수장애인과의 숲길트레킹’을 여주 영릉에서 진행했다.


경기새울학교의 모든 외부 활동은 LNT 원칙(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자연에 흔적을 남기지 않음)과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진행한다. 학생 3명과 교직원 3명으로 구성된 6명이 한 조가 되어, 영릉길을 따라 척수장애인의 휠체어를 이동시키면서 장애인과 대화하고 자연의 풍경을 느끼며, 영릉 역사 이야기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제까지 진행했던 장애인과의 동행 트레킹에서 학생들은 “장애인분을 태운 휠체어를 6명이 함께 들고 이동하면서, 땀도 나고 숨도 가쁘고 많이 힘들었다. 하지만 감사하다는 인사를 들으면서 봉사한다는 보람을 느꼈고, 특히 장애인분들이 먼 풍경을 바라보실 수 있도록 모두 힘을 모아 휠체어를 들어 올릴 때는 정말 감동적이었다”고 감상을 말했다.


경기새울학교 김문겸 교장은“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동행 트레킹은 학생들에게 다른 사람과 더불어 살면서, 서로 도움을 주고받는 존재임을 몸소 체험하도록 하는 장으로서, 본교의 교육철학을 구현하는 활동의 하나이다.”라고 취지를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