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7.6℃
  • 흐림강릉 12.3℃
  • 맑음서울 17.9℃
  • 구름조금대전 17.7℃
  • 흐림대구 16.1℃
  • 울산 15.3℃
  • 흐림광주 14.6℃
  • 흐림부산 15.9℃
  • 구름조금고창 15.9℃
  • 흐림제주 18.0℃
  • 맑음강화 16.3℃
  • 구름조금보은 16.6℃
  • 구름많음금산 17.0℃
  • 흐림강진군 15.2℃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기고] 2019년 제대군인주간, 제대군인에게 감사와 일자리를

경기남부보훈지청 제대군인지원센터 정유선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2018년 9월, 전 세계인이 주목하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백두산 천지를 배경으로 두 손을 맞잡았다. 이후 1년, 대화와 협상으로 한반도는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냈다. 분단의 상징이었던 판문점은 권총 한 자루 없는 비무장구역이 되었고, 남·북한은 함께 비무장지대 내 초소를 제거하여 대결의 상징이었던 비무장지대를 실질적 평화지대로 만들고 있다. 

세계유일의 분단국가이자 종전이 아닌 휴전국인 한반도가 지금까지 국민의 안전을 수호하며 경제적 번영을 이룩하고 다시금 진정한 평화를 이야기하기까지, 이러한 성과는 바로 1000만 제대군인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음을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라도 알고 있을 것이다. 

5년 이상 중·장기 복무 후 전역한 제대군인은 투철한 애국심과 전문성을 갖춘 국가의 중요한 인적자원이지만, 연령, 계급 또는 근속 정년에 막혀 더 이상 군생활을 이어가지 못하고 본인의 의사와 무관하게 조기전역하게 된다. 이들 중 상당수가 학비지출이나 주택마련 등으로 생애지출이 가장 많은 40대이기 때문에 재취업은 매우 중요한 문제이다. 특히, 군인연금을 받지 못하는 20년 미만 복무 군인의 경우에는 재취업을 통한 경제적 안정이 무엇보다 절실하다.

이에 국가보훈처는 지난 2012년부터 ‘제대군인에게 감사와 일자리를’이라는 슬로건으로 국토수호에 헌신한 제대군인에게 자긍심을 부여하고, 국민들로 하여금 제대군인에게 감사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 한편, 제대군인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자 제대군인 주간을 운영하고 있다.

2019년 9회째를 맞는 제대군인 주간에도 △영상 공모전 시상식, △제대군인 구인·구직 만남 행사, △온라인 이벤트 등 제대군인뿐 아니라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경기남부보훈지청 또한 △제대군인 일자리 두드림의 날, △제대군인 일자리 창출 협약식, △제대군인 초청 힐링 프로그램, △제대군인 취업워크숍, △학생참여 제대군인 감사카드섹션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10월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전국에서 진행되는 제대군인주간의 다채로운 행사에 되도록 많은 국민과 제대군인이 참여해 대한민국이 누리는 평화가 그동안 국토 수호를 위해 공헌한 제대군인의 희생과 헌신으로 이룩된 것임을 알고, 제대군인 스스로도 자긍심을 느끼며 안정적인 일자리를 찾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