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수)

  • 맑음동두천 23.5℃
  • 흐림강릉 22.5℃
  • 구름조금서울 24.4℃
  • 구름많음대전 24.6℃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1.3℃
  • 흐림광주 24.1℃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21.2℃
  • 구름많음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20.1℃
  • 구름많음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4℃
  • 구름많음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서울특별시

최영주 의원 발의‘서울특별시 문화지구 관리 및 육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본회의 통과

 

(중앙뉴스타임스 = 심옥자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최영주 의원이 대표 발의한 ‘서울특별시 문화지구 관리 및 육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2020년 6월 30일 제295회 정례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서울특별시 문화지구 관리 및 육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의 주요 골자는 노점상을 순우리말인 거리가게로 수정하는 것이다.

서울시는 서울특별시 인권기본조례 제8조에 따라 인권영향 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이는 기관의 활동으로 인해 인권에 미칠 수 있는 실제적·잠재적인 위험을 파악하고 평가하는 절차다.

서울특별시 문화지구 관리 및 육성에 관한 조례는 인권영향평가에서 차별적 용어 사용으로 인한 인권침해 우려로 2013년도부터 개정을 권고 받은 바 있으나, 해당 용어를 그대로 사용 중이었다.

이에 최영주 의원이 서울시 행정 순화어 사용으로 인권 친화적 조례를 만들고자 본 개정안을 발의하게 됐다.

최영주 의원은 본 개정조례안의 제안 설명을 통해 “노점상·행상이라는 용어는 일본식 표현으로 거리가게라는 순우리말을 사용함으로써 모든 시민의 이해를 높이고 순우리말을 지켜나가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최의원은 앞으로도 서울특별시 조례가 시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행정 순화어로 개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조례 제정 및 개정 시, 서울시의 행정작용으로 인한 인권침해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