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월)

  • 흐림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11.4℃
  • 구름조금서울 3.2℃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4.0℃
  • 맑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8.3℃
  • 구름조금고창 0.1℃
  • 맑음제주 9.8℃
  • 구름많음강화 -0.4℃
  • 구름많음보은 -2.5℃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0.4℃
  • 구름많음경주시 -0.8℃
  • 구름조금거제 3.6℃
기상청 제공

사회

용인시, 계약심사로 614건 65억 ‘예산 절감’ 성과

심사 대상 사업 절반 넘는 건서 절감 효과 있어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 용인시는 사업 발주 전 원가의 적정성을 검토하는 계약심사제를 통해 올해 9월까지 614건의 사업에서 65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17일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용인시청사 별관 증축 등 345건 공사에서 48억원, 용인에코타운 조성 등 174건의 용역에서 11억원, 물품구입 등에서 6억원을 절감한 것으로 조사됐다.

시는 지난 2011년부터 예산 낭비나 부실 공사를 예방하기 위해 시에서 발주하는 공사나 용역, 물품구매 등의 계약 시 기초금액·예상가격 산정, 설계변경의 적정성을 검토하는 계약심사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지난 6월 계약심사업무 처리 규칙을 개정해 5억원 이상의 공사 가운데 설계변경으로 예산이 5% 이상 증가했거나, 증가액이 1억원 이상인 경우로 심사 대상을 확대하고 현장 심사도 강화했다. 단, 전기·정보통신·소방시설 공사는 증가액 2억원 이상에 한한다.

종전에는 5억원 이상 공사 가운데 설계변경으로 예산이 10% 이상 증가한 경우만 심사 대상에 포함됐다.

시 관계자는 “신규 공직자들이나 실무자들이 계약심사 제도를 잘 활용해 예산을 절감하고 시공 품질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계약심사를 통해 총 3,894건 680억원의 예산을 절감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