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목)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6.4℃
  • 맑음대구 16.1℃
  • 맑음울산 12.8℃
  • 맑음광주 15.4℃
  • 구름조금부산 13.1℃
  • 맑음고창 13.4℃
  • 맑음제주 15.3℃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광명시, ‘지적장애인 인권보호’ 발 벗고 나서

복지사각지대 해소 및 인권 침해 예방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광명시가 관내 지적장애인들의 복지 지원과 인권 보호에 발 벗고 나섰다.

광명시는 4월부터 7월까지 4개월간 관내 지적장애인 970여명을 대상으로 생활실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최근 경기도에서 지적장애인을 상대로 신체적·정서적·성적 학대 및 경제적 착취 등의 범죄가 잇따르고 미 신고시설에서 폭행이 벌어지는 등 장애인 인권침해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생활환경 조사로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인권 침해를 예방하고자 마련됐다.

광명시는 시청 장애인복지과와 동 행정복지센터 공무원으로 조사단을 구성, 각 동 통·반장, 지역보장협의체 위원, 사회복무요원 등의 협조를 받아 조사를 진행한다.

조사단은 각 가정을 직접 방문해 주거환경, 가족돌봄 상태, 근로여부, 기초수급비 관리실태 등을 살펴보고 설문조사도 함께 진행한다.

광명시는 현장 조사 시 인권피해 정황이 의심되면 경기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과 협력해 긴급 조치할 예정이다.

김운주 광명시 장애인복지과장은 “이번 전수조사가 복지사각지대 해소뿐 아니라 범죄 예방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적장애인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꼼꼼히 살피고 철저히 조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