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일)

  •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8.1℃
  • 맑음대구 -5.5℃
  • 구름조금울산 -4.1℃
  • 맑음광주 -4.6℃
  • 구름조금부산 -3.3℃
  • 구름조금고창 -6.3℃
  • 비 또는 눈제주 2.6℃
  • 맑음강화 -12.6℃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9.2℃
  • 맑음강진군 -2.9℃
  • 흐림경주시 -5.4℃
  • 구름많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경기도, 13~19일 본청·산하기관 전 직원 1만2000여명 전수검사

파주·광명시청 등 확진자 발생…비인두도말 유전자증폭 방식 진행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도가 오는 13일부터 19일까지 전 직원 대상 코로나19 선제검사를 실시한다.

코로나19 무증상 감염자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대규모 집단 감염을 막기 위한 선제적 대응 조치다.

검사대상은 도 및 공공기관 일반직·공무직 등 모든 직종 근무자 전원으로 총 1만2천여명이다.

대민접촉이 잦은 직원부터 실시하며 검사기간과 검사시간을 분산해 행정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정확도가 가장 높은 검사방식인 비인두도말 PCR검사로 민간 전문기관에서 진행한다.

본청과 북부청, 인재개발원 등 3곳에 검사소를 설치해 현장 검사를 실시한다.

확진자 판정 시에는 보건소에 통지하고 완치 시까지 격리 치료하며 밀접 접촉자는 즉시 자가격리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확진자·접촉자 발생부서 사무실은 일시폐쇄하고 소독을 실시해 확산가능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공공기관에서의 집단감염은 행정공백으로 인한 불편함을 초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대민업무로 인해 지역사회감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며 “경기도 직원들이 업무에 전념을 다하고 도민 여러분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이번 선제적 검사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