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9.2℃
  • 흐림서울 5.5℃
  • 구름많음대전 6.9℃
  • 구름많음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10.8℃
  • 구름많음광주 8.7℃
  • 구름많음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8.6℃
  • 구름많음제주 11.4℃
  • 흐림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6.9℃
  • 구름많음강진군 9.8℃
  • 구름많음경주시 9.2℃
  • 구름많음거제 10.1℃
기상청 제공

안양시, 2021년 자율주행 자동차 시동 건다

12월 중 시청 주변 4km구간 자율주행코스 확정 예정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운전자 조작 없이 센서 감지를 통해 스스로 움직이는 자율주행차동차, 차세대 이동수단으로 떠오르는 자율주행자동차를 이제 안양에서도 쉽게 목격하게 될 전망이다. 


안양시가 오는 2021년 시청사 주변 약 4km구간에 걸쳐 자율주행 시범구간 조성을 완료하고 자율주행셔틀을 운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자율주행사업을 기초자치단체가 주도하는 사례는 안양시가 최초다.

시는 15일 자율주행 기본계획수립 용역의 추진방향에 대한 전문가 의견청취를 위해 용역착수보고회를 가졌다. 교통약자 이동지원을 비롯한 시민체감 서비스 구상과 안전운행을 지원할 환경구축 및 시범구간 선정방안이 보고회의 핵심이다.

이날 보고회는 최대호 안양시장과 안양시의회 박정옥 도시건설위원장과 최우규 의원, 자율주행 관련 교수 및 연구원 등 20여명이 참석해 머리를 맞댔다.

시는 연구용역을 맡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협의 12월중 자율주행 코스를 확정하고, 내년 중 시범구간에 대한 자율주행 지원 관제, 도로인프라 구축과 서비스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 시스템 설치와 차량 테스트를 거쳐 이르면 2021년 하반기 중 자율주행 자동차의 첫 시동을 건다는 전략이다.

보고회 참석자들은 자율주행에 있어 데이터 수집뿐 아니라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가 중요하며, 시의 여건을 살린 차별화된 서비스를 주문했다. 

또한 안양시가 갖추고 있는 스마트도시통합센터(구 U-통합센터) 등의 인프라와 관내에 자율주행 관련 기업들이 많아 시너지효과가 클 것으로 내다봤다.

최대호 시장은 "안양은 콤팩트한 도시로서 자율주행뿐 아니라 스마트시티 전반에서 시스템을 잘 갖추고 있다며, 이와 같은 장점을 살려 스마트 도시 안양발전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