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학생들, 과학·스포츠·미술 등 다양한 '꿈의학교' 원해

학생 꿈 조사 결과, 학생 59.1% 꿈의학교 참여 희망
기사입력 2018.01.08 19: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기도교육청마크1.jpg
 
【 경기=중앙뉴스타임스 】방재영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8일 '2017 학생 꿈 조사 결과' 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초중고 학생들의 진로의식 실태파악을 통해 진로의식의 성장을 지원하고 경기꿈의학교 설립 및 운영 기초 자료로 활용하고자 지난해 10월 20일부터 11월 20일까지 초등학교 4~5학년, 중고등학교 1~3학년 1만5100 여명을 표집해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꿈 조사 내용은 학생들이 꿈꾸는 삶‧사회‧직업‧학교, 삶의 가치와 이를 선택하는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구성했다.

직업과 관련해 '학생들이 가장 되고 싶거나 관심 있는 직업' 으로 '음악․미술문화(작가, 화가, 지휘자, 작곡가, 사진가, 만화가 등)' 28.0%, '영화․연극방송(감독, 배우, 가수, 아나운서, 기자, 방송 스태프 등)' 27.6%, '미용, 패션(미용사, 디자이너, 메이크업아티스트 등)' 23.3%로 나타났다.

또한, 학생들이 꿈꾸는 삶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은 '생각할 시간과 여유(여행, 독서 등)' (43.5%), '가족의 관심과 지지 ․ 지원' (36.6%), '학교 선생님과 대화 또는 다양한 교육활동' (8.4%) 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꿈의학교와 관련해 '내가 꿈꾸는 삶을 위해 하고 싶은 꿈의학교 프로그램' 으로 과학분야(54.2%), 스포츠 분야(42.8%), 미술분야(41.0)%, 요리분야(36.7%) 순으로 응답했고,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요리학교와 제과제빵 프로그램에 대한 선호도가 높게 나타났다.

남학생들이 참여하고 싶은 꿈의학교 프로그램은 과학(82.6%), 스포츠(69.6%), 요리(25.3%), 인문사회(24.5%), 미술(18.6%) 순으로 나타났고, 여학생은 미술(63.2%), 요리(47.9%), 인문사회(32.5%), 음악(26.6%), 과학(25.8%) 순이었다.

학생들이 선호하는 프로그램을 경기꿈의학교에서 운영한다면 참여할 의향에 대해서는 전체 응답자의 59.1% 학생이 참여하겠다고 응답했다.

이 밖에도 학생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삶의 가치는 '몸과 마음의 건강' (59.2%), '좋은 인간관계' (47.0%), '가정의 화목' (45.5%) '경제적 여유' (37.3%)로 나타났고, 삶의 가치를 선택하는 데 가장 큰 영향을 준 것은 '부모님/가족' (77.6%), '친구나 선‧후배' (40.4%), '개인적으로 겪은 일이나 특별한 계기' (27.9%) 순으로 응답했다.

기타 '2017 학생 꿈 조사 결과' 는 마을교육공동체 홈페이지(village.goe.go.kr)에 탑재했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은 11일부터 26일까지 경기꿈의학교 1000교를 공모하고, 이와는 별도로 동아리형태로 운영하는 '마중물 꿈의학교' 를 100교 모집한다.



<저작권자ⓒ중앙뉴스타임스 & jnews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중앙뉴스타임스 (http://jnewstimes.com)  |  설립일 : 2016년 6월 7일  |  발행·편집인 : 방재영   
  • 주소: 184-01  경기도 화성시 병점로 17-1, 2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재영
  • 사업자등록번호 : 860-13-00488      |   간행물등록번호:경기,아51417
  • 대표전화 1877-7221   jnewstimes.com   | FAX 0504-066-8123
  • 기사제보: (http://jnewstimes.com)  ㅣ 후원계좌 : 농협 351-0909-5889-13  예금주 : 중앙뉴스타임스 
  • Copyright © 2016 jnewstimes.com all right reserved.
중앙뉴스타임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