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8.2℃
  • 구름조금강릉 29.6℃
  • 구름조금서울 30.3℃
  • 구름조금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31.2℃
  • 구름많음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7.1℃
  • 흐림고창 28.4℃
  • 흐림제주 29.8℃
  • 구름조금강화 27.2℃
  • 구름조금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6.7℃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은수미 성남시장 "용기있게 도전하는 기업과 시민의 든든한 언덕이 되겠다"

"아시아실리콘밸리, 美 실리콘밸리에 길을 묻다"토크 콘서트 가져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은수미 성남시장은 9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에 있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아시아실리콘밸리, 美 실리콘밸리에 길을 묻다'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아시아실리콘밸리가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 성남시의 도전과 미래, 그것을 준비하는 자세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전 매일경제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 손재권 특파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로 가는 길'강연에서 "알고 있는 상식이나 경험은 지나간 것이고, 어찌보면 그 동안의 것들이 미래를 올바르게 판단하는데 방해가 될 수 있다"면서 "미래는 예측을 뛰어넘을 만큼 변화하고 있기 때문에 여러분들은 계속 배우고, 알고 있던 것을 리셋하는 차원에서 리러닝(Re learning)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토크콘서트에서 은 시장은 "성남시 거의 모든 지역이 관제공역이지만 드론 개발 기업들을 위해 규제개혁으로 드론존을 설치하고 카카오모빌리티와 협력해 공유자전거를 도입하는 등의 성과를 냈고, 앞으로도 시가 책임을 지는 자세로 변화하는 환경에 계속해서 도전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성남시는 새로운 역사를 시작하려는 기업·시민의 도전과 함께 하겠다. 해답 없는 미래에 용기를 갖고 도전하는 여러분들의 편이 되어 지원해 드리고 응원할 것이며, 실패든 성공이든 성남시가 든든한 언덕이 되어드리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은 시장과 손재권 전 매일경제 특파원을 비롯해 성남시 소재 기업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성남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아시아실리콘밸리 사업은 제1·2·3판교 및 위례비즈밸리를 아우르는 'ICT융합산업벨트'와 분당벤처밸리·야탑밸리·하이테크밸리를 엮은 '성남형 바이오헬스 벨트' 및 정자동의 '백현마이스클러스터' 등 성남시 경제를 권역별로 특화하고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해 세계적인 첨단산업 허브로 도약하겠다는 것이 핵심 내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