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1.5℃
  • 구름조금강릉 19.6℃
  • 흐림서울 23.5℃
  • 대전 22.8℃
  • 흐림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7.6℃
  • 흐림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6.6℃
  • 맑음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5.7℃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1.6℃
  • 구름조금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광명시, '난 동네에서 논다' 마을공동체 활성화 방안모색···시민토론회 열어

마을공동체 활성화는 주민, 지자체, 지역의 모든 자원의 협력이 필요
'광명다운 마을공동체' 활성화 위해 주민 스스로 문제를 찾아 해결해나가야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경기 광명시는 1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형’ 행복한 마을을 만들기 위한 ‘마을공동체 활성화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마을공동체 네트워크 강화와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박승원 광명시장을 비롯해 박우형 전북대초빙교수, 조경민서울산책 대표, 최광운 도시재생전문큐레이터, 관계공무원, 마을활동가,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박우형 교수의 사회로 진행된 토론회는 ‘마을공동체 공론화과정과 방향’을 주제로 조경민 서울산책 대표의 발표에 이어 최미정 하안4동 행복마을지기, 최광운 도시재생전문큐레이터, 황종대 광명도시재생센터장, 김정환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의 발표가 이어졌다. 이어 질의응답시간에는 커뮤니티 공간 확보, 마을공동체 활동가들의 새로운 유입과 양성방안, 지속가능한 마을 공동체 사업 모델 등에 관한 질문과 답변이 진행됐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역별로 주민들이 그 지역의 문제를 스스로 찾아 해결해 나가야 한다”며 ”내년에 마을공동체지원센터를 만들어 마을공동체를 적극 지원하고 활성화시켜 나가겠다. 하지만 언젠가 적당한 시기가 되면 사회적기업, 마을공동체, 에너지혁신센터 등 여러 관련기관을 통합해 연대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민‧관 모두 지역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똑같은 주체다. 열린 자세로 많은 사람과 함께 실패를 두려워 하지 말고 마을의 문제를 해결해 나가자”고 말했다.

광명시는 토론회에 참석한 마을활동가, 시민 등을 대상으로 마을공동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등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