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3.0℃
  • 서울 4.8℃
  • 대전 5.0℃
  • 대구 5.7℃
  • 울산 7.6℃
  • 광주 7.9℃
  • 부산 8.5℃
  • 흐림고창 7.3℃
  • 제주 13.8℃
  • 흐림강화 5.1℃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4.3℃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6.5℃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이재명 지사 "화이트데이, 기왕이면 '착한소비' 하면 좋겠다"

"도청 50여명 임산주 직원에 공기정화식물 화분 전달"


(중앙뉴스타임스 = 방재영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상술논란이 일고 있는 화이트데이에 대한 실사구시 해법을 내놔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13일 "내일은 화이트데이다. 기왕이면 대기업에 편향된 소비 대신 '착한 소비'를 하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날이 기업의 상술에서 유래한 것이라니 영 마뜩지 않다. 그렇다고 화이트데이를 없애자고 하는 건 비현실적이겠지요?"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기왕 선물하는 거, '착한 소비'를 하는 게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예를 들면 우리 동네 가까운 골목의 책방, 꽃집에서 책이나 화분을 선물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경기도는 올해 화이트데이를 남 다르게 챙겨 보기로 했다. 만물이 소생하기 시작하는 봄, 새로운 '시작'을 앞둔 여성들에게 '착한 선물'을 하기로 했다"고 소개했다.

이 지사는 이어 "그 주인공은 바로 뱃속 아이와 함께 출근하며 열심히 도정에 매진하고 있는 50여명의 예비 엄마들"이라며 "이분들이 좋은 것만 보고 늘 맑은 공기 마시며 건강하게 출산하라고 공기정화식물을 화분에 담았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끝으로 "어머니는 위대하다. 작은 선물이지만 존경과 감사의 마음 가득 담아 드린다. 엄마 직원 여러분, 두 배로 응원합니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