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1℃
  • 흐림강릉 6.0℃
  • 구름많음서울 8.5℃
  • 구름많음대전 8.7℃
  • 흐림대구 9.0℃
  • 구름많음울산 8.1℃
  • 흐림광주 8.2℃
  • 흐림부산 9.6℃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9.9℃
  • 맑음강화 5.5℃
  • 구름많음보은 8.0℃
  • 흐림금산 7.8℃
  • 흐림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8.1℃
  • 흐림거제 10.5℃
기상청 제공

FC안양, 조마코리아와 함께한 2019 시즌 유니폼 공개

FC안양 2019 시즌 유니폼 공개.(사진=FC안양)
 
(안양=중앙뉴스타임스) 이광운 기자 = '시민과 함께하는 100년 구단' FC안양이 스페인의 대표적인 스포츠용품 브랜드 조마코리아와 함께한 2019 시즌 유니폼 디자인을 공개했다.

2019 시즌 FC안양 유니폼은 올 시즌 구단의 메인 컨셉인 'NEW RISE FCANYANG'을 베이스로 한 패턴을 시도했다.

새로 떠오르는 안양을 나타내는 '상승' 이미지를 형상화한 뒤 그라데이션 배색의 조화를 엮은 것이 특징이다.

또한 구단을 상징하는 색상을 유지하되 2018 시즌에 비해 전체적으로 한 층 밝은 톤으로 표현했다. 옷깃 부분은 슬림한 헨리 네크라인을 활용했고, 동시에 스냅버튼을 적용해 디테일을 구성했다.

유니폼의 배색은 지난해와 동일하지만 홈 유니폼의 하의에 검은색이 적용된 것이 가장 큰 변화다.

홈 유니폼은 FC안양 창단 이래 처음으로 시도된 투톤 디자인으로 하의를 검은색으로 표현해 더욱 강인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어웨이 유니폼은 화이트를 베이스로 회색의 배색을 조합해 조용하지만 강인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GK 첫 번째 유니폼은 안양시를 상징하는 개나리와 은행나무의 색인 노란색을, GK 두 번째 유니폼은 핑크색을 베이스로 한다.

또한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FC안양의 공식 스폰서인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리더스코스메틱의 로고가 유니폼 뒷면 하단에, 180년 역사의 노르웨이 칫솔 브랜드 조르단의 로고가 유니폼 왼쪽 어깨 부분에 노출된다.

FC안양의 2019 시즌 유니폼 제작 작업을 총괄한 조마코리아 이명인 디자이너는 "올 시즌 안양의 유니폼 원단은 메쉬 소재로 되어있어 가벼울 뿐만 아니라 통풍이 잘되어 땀 배출에 용이하다"며 "스판 소재가 포함돼 활동성이 좋고, 선수 개개인의 신체능력 발휘에 최적화되도록 제작됐다"고 유니폼의 기능성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23일 오후 2시 동안 평생교육센터 대강당에서 진행되는 '2019 팬즈데이'를 통해 2019 시즌 유니폼을 오프라인으로 공개할 예정이다.